[사진출처 : 네이버 영화]



단단한 하늘: 오늘 밀림에서 본 것은 아무도 말 말거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(...)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어수선해 보이는구나


재규어의 발: 네, 그래요.


단단한 하늘: 그 사람들에게서 뭘 본게냐.


재규어의 발: 무슨 소리죠?


단단한 하늘: 두려움. 뿌리깊은 두려움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그자들은 두려움에 물들었다. 알겠느냐?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두려움은 병이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두려움은 마주친 자의 영혼에 슬금슬금 기어들어가지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벌써 네 평온함이 두려움에 물들었구나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두려움에 떨라고 널 키우지는 않았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마음으로 맞서거라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마을에 두려움을 퍼뜨리지 말거라.



재규어의 발: 난 "단단한 하늘"의 아들인 "재규어의 발"이다!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아버지는 이 밀림에서 사냥하셨다!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난 "재규어의 발"이다!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난 사냥꾼이다! 여기는 내 밀림이다!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내가 죽은 다음에는 내 자식들이 자식들을 데리고 이곳에서 사냥할거다!



<아포칼립토, Apocalypto>

멜깁슨 감독, 2006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