여자는 절대 들켜선 안되는 세 가지가 있다.
바람, 주름살, 속마음.

하지만 최악인 건
그것들을 숨겨야 하는 강박마저 들키는거다.

자신있다고 생각했는데 결국 함정에 빠져버렸다.


<뜨거운것이 좋아>
권칠인 감독, 이미숙, 김민희, 안소희
씨네마서비스, 2008

+ Recent posts